말랑말랑

뉴스

언론에 보도된 말랑말랑 브랜드 관련 뉴스입니다.

“태블릿에서도 밑줄 쫙~ 별표 치며 공부한다” 한컴, 아날로그 필기 + PDF편집 앱 ‘말랑말랑 Flexcil’ 출시

- 아이패드용 펜슬과 손으로 모두 필기 가능

- PDF문서의 텍스트와 이미지를 손쉽게 편집해 나만의 필기노트 작성 가능

- 아이패드용 10개 언어로 출시...미국, 일본 등 애플 점유율 높은 시장 공략

 

 

한글과컴퓨터(대표 김상철, 이원필 www.hancom.com /이하 한컴)는 디지털 문서에 자유롭게 필기하고 편집할 수 있는 디지털 필기 노트 애플리케이션 한컴 말랑말랑 Flexcil(플렉슬)‘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아이패드용으로 출시한 ’Flexcil’은 손가락이나 애플펜슬을 활용하여 PDF 문서 위에 자유롭게 필기가 가능하며, 본문의 내용을 밑줄이나 동그라미로 쉽게 강조하여 표시할 수 있다. 펜의 색상과 굵기를 설정할 수 있는 펜슬 케이스를 화면상으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으며, 필기 중 손바닥이나 다른 신체가 화면에 닿아도 인식되지 않도록 터치오류방지(Palm Rejection)기능을 제공한다.

 

PDF문서를 보면서 나만의 필기 노트를 팝업으로 동시에 띄워놓을 수 있고, PDF문서 내 텍스트나 이미지를 드래그앤드롭(Drag&Drop)만으로도 필기 노트에 옮겨 편집 및 저장할 수 있다. iCloud, 구글 드라이브 등 원하는 클라우드 서비스들과도 편리하게 연동된다.  

 

 

유료버전인 ‘Flexcil’ 스탠다드 모드를 이용하면, 필기된 PDF문서나 나만의 필기노트를 PDF로 변환할 수 있어서 타 운영체제나 디바이스에서도 열어볼 수 있다. 또한, 내가 필기한 내용을 검색으로 찾을 수 있는 검색기능을 제공하며, 발췌해 온 이미지나 텍스트의 원본 문서를 링크로 확인할 수 있어서 업무와 학습의 생산성을 높여준다. 이 밖에도 워터마크 삭제 및 사용자를 고려한 직관적인 UI환경을 제공한다.

 

’Flexcil‘은 아이패드 앱스토어를 통해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등 10개 언어 버전으로 출시됐다. Flexcil 스탠다드 모드는 9.89달러에 이용할 수 있다.

 

한컴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전자문서 보급과 디지털 교과서가 활성화되면서 ’Flexcil’의 활용범위는 더욱 확대 될 것으로 예상 된다향후 모바일 뷰어와 안드로이드 버전의 서비스도 선보여 사용자를 더욱 늘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Flexcil’을 개발한 한컴플렉슬은 한컴의 사내벤처로 시작해 독립한 자회사로, 독보적 아이디어와 기술력으로 한국발명진흥회로부터 93억 원의 기업 가치를 인정받은바 있다. 지난해 출시한 ’Flexcil’ 베타버전은 아이패드 한국 전체 무료 앱 2, 생산성 분야 1위를 기록했으며, 일본, 독일 등에서도 상위에 랭크되며 유저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Flexcil’ 홈페이지(https://www.flexcil.com)를 통해 확인가능하다.